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이슈 한농연 주요이슈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농민의 처지를 전혀 고려하지 않은 쌀 목표가격 당장 철회하라!
정부는 물가변동률을 반영한 현실적인 목표가격 제시와 직불제 개편에 신중을 기하라
관리자 | 11.09 14:50
조회수 721 | 덧글수 0
  추수.jpg   성명서-181109쌀목표가격(최종).hwp
추수.jpg

 

1. 정부와 여당은 지난 118일 당정협의회를 개최하여 ‘18~’22년산 쌀에 적용될 목표가격을 196천원으로 인상하기로 협의하였다. 이와 관련해 250만 농업인은 허탈한 심정을 말로 다 할 수 없으며, 문재인 정부의 농정 방향에 의문을 품지 않을 수 없다.

 

2. 이번에 정부와 여당이 협의한 목표가격 안은 당초 194000원 보다 소폭 인상되긴 했으나 한농연을 비롯한 농업계가 주장하고 있는 24만원에는 한참 미치지 못한다. 그러나 무엇보다 실망스러운 것은 이러한 협의 과정에 농업계의 의견이 전혀 반영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실제 현행 농업 소득의 보전에 관한 법률 및 시행령에는 물가변동률 반영에 관한 어떠한 내용도 명시돼 있지 않다. 이 때문에 당정협의 이전에 정부는 농업계에 쌀 목표가격 산출 방법과 근거를 명확히 설명하고 이해를 구했어야 한다. 그런데도 이러한 과정은 생략한 채 일방적인 통보 방식으로 일관하고 있는 정부의 태도는 과거 정부에서 자행된 관료 중심 적폐농정의 답습이라 비판하지 않을 수 없다.

 

3. 또한, 관련 보도자료에 따르면 목표가격 변경과 더불어 변동직불금 폐지를 전제로 한 직불제 개편안이 함께 논의된 것으로 보인다. 정부의 취지는 어느 정도 이해가 가나 농산물 시장 개방 확대에 따른 가격 변동의 위협 속에서 국내 농업을 보호하려면 현행 직불제 체제를 유지하며, 타 작물에 관한 지원을 늘리는 데 초점을 맞춰야 할 것이다. 특히 2017년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서 발표한 농지의 효율적 이용을 위한 농지임대차 관리 방안보고에 따르면, 쌀의 경우 임차 비율이 52.2%로 과반수 이상이 농지임차를 통해 농지이용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무리하게 직불제 개편을 추진할 경우 그동안 정부가 추진해 왔던 규모화 정책은 차질을 빚을 수밖에 없을뿐더러 농가경제에 심각한 타격을 줄 것이다.

 

4. 정부는 목표가격이 변동직불금 산정을 위한 단순한 수치가 아닌 쌀 산업이 지향해야 할 목표라는 사실을 간과해서는 안 될 것이다. 마땅한 기준점과 가격지지를 위한 완충제도가 없는 상황에서 쌀값을 시장에 자율적으로 맡기면 가격 하락에 따른 생산기반 붕괴가 우려되기 때문이다. 이에 한농연 14만 회원과 250만 농업인은 쌀 목표가격을 24만원으로 인상하는 것과 더불어 직불제도 개편에 신중을 기할 것을 엄중히 경고하는 바이다. 만약 농업계의 의견을 무시한 채 이대로 목표가격 변경과 직불제 개편을 강행할 경우 한농연은 오는 1113일 한농연한여농 총궐기대회를 시작으로 농업농촌 사수를 위한 투쟁을 이어 나갈 것이다.

 

2018119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20.148..***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주요이슈] '문재인 정부 출범 2년 농정공약 이행촉구 기자회견' 성.. 파일 관리자 19.05.13 154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인도적 차원의 대북 식량 지원을 조속히 전개하라.. 파일 관리자 19.05.08 143
공지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262
공지 [성명서] 국회는 4월 임시국회 내 반드시 쌀 목표가격을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4.25 300
공지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공정경쟁거래 질서를 유린하는 어떤 행위도.. 파일 관리자 19.04.18 322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이상기후에 대응한 농작물재해보험 체계를 구축하.. 파일 관리자 19.04.18 286
공지 [성명서] 강원도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 대책을 현.. 파일 관리자 19.04.16 300
공지 [성명서] 출하자는 안중에도 없는 농안법 개정(안), 한농연은 강력.. 파일 관리자 19.04.09 408
공지 [성명서] 비농업인의 농지 소유를 강력히 제한하라! 파일 관리자 19.04.04 513
공지 [성명서] 네덜란드⋅덴마크산 쇠고기 수입에 대한 한농연 입.. 파일 관리자 19.04.01 477
공지 [성명서] 「비료 공정규격설정 및 지정」일부개정(안)의 졸속 처리.. 파일 관리자 19.03.20 824
공지 [성명서] 「농업⋅농촌 미세먼지 대응 특별팀」운영⋅구.. 파일 관리자 19.03.20 795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시군회장단 교육 성료 파일 관리자 19.03.20 818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바른미래당 주요 농정 현안 논의 간담회".. 파일 관리자 19.03.11 758
공지 [성명서] 국회는 쌀 목표가격을 조속히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3.07 809
공지 [성명서] 상속농지 처분의무 관련 대법원 판례에 대한 한농연의 입.. 파일 관리자 19.02.28 886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18·19대 임원 이·취임식 성료 파일 관리자 19.02.25 915
공지 [성명서] 출하자 권익은 안중에도 없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의 행.. 파일 관리자 19.02.18 843
공지 [성명서] 「농가부채특별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조속히 통과 시켜.. 파일 관리자 19.02.13 825
공지 [성명서] 국회 및 농업계와 소통이 가능한 인사가 농림축산식품부.. 파일 관리자 19.02.11 833
공지 [주요이슈]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공명선거 촉구 및 한농연 공통.. 파일 관리자 19.02.01 1,090
공지 [주요이슈]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본 2019년 농정 변화에 대.. 파일 관리자 19.01.11 897
2136 [주요이슈] 제16회 한국농업경영인전국대회 파일 관리자 18.08.08 2,218
2135 [주요이슈] 한농연 “최저임금, 농업 현실 외면 졸속 결정” 파일 관리자 18.08.03 1,175
2134 [주요이슈] 서민층의 희생을 전제로한 ‘2018년 세법개정안’을 당장.. 파일 관리자 18.08.03 1,098
2133 [주요이슈] 이상기후에 대비한 정부의 전향적인 피해대책 마련이 절.. 파일 관리자 18.08.01 1,414
2132 [주요이슈] 제5회 식품 의약품 안전 열린포럼...정부-농업계 PLS 도.. 파일 관리자 18.07.27 1,226
2131 [주요이슈] 이개호 의원의 농식품부 장관 지명을 적극 환영한다!! 파일 관리자 18.07.27 1,209
2130 [주요이슈] 농식품부 장관 후보자 인선과 인사청문회 절차에 박차를.. 파일 관리자 18.07.23 1,300
2129 [주요이슈] '세계가 주목하는 남북 농업협력,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파일 관리자 18.07.23 1,080
2128 [주요이슈]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위원으로 농업계 대표를 위촉해야.. 파일 관리자 18.07.23 1,193
2127 [주요이슈] (사)한농연중앙연합회 정운천 농해수위원 농정 개혁 간담.. 파일 관리자 18.07.20 1,285
2126 [주요이슈] 제 20대 국회 후반기 농해수위에 대한 한농연의 입장 파일 관리자 18.07.17 1,439
2125 [주요이슈]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 반영 위한 개헌 동력을 되살려.. 파일 관리자 18.07.03 1,482
2124 [주요이슈] 한국농업생산자소비자상생연대 청와대 농어업 비서관 간.. 파일 관리자 18.07.03 1,319
2123 [주요이슈]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차기 사장은 농민 출신으로 선출해.. 파일 관리자 18.06.29 1,496
2122 [주요이슈] 6. 13 지방선거 한농연 출신 기초단체장, 지방의원 192명.. 파일 관리자 18.06.20 1,416
2121 [주요이슈] 농업인단체장-국무총리 간담회 개최 파일 관리자 18.06.20 1,294
2120 [주요이슈] 박홍수 장관 10주기 추모식 파일 관리자 18.06.17 1,176
2119 [주요이슈]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 남북 농업협력의 시발점이 돼야.. 파일 관리자 18.06.12 1,249
2118 [주요이슈] 故 박홍수 농림부 前 장관 10주기 추모식 개최 파일 관리자 18.06.01 1,924
2109 [주요이슈] 대통령 개헌안 투표 불성립, 농업·농촌·농민은 안중에.. 파일 관리자 18.05.24 1,713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