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이슈 한농연 주요이슈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상속농지 처분의무 관련 대법원 판례에 대한 한농연의 입장
농지의 이용 및 효율적 보전을 위한 농지법 개정안 마련․시행으로 법적 구속력을 강화해야 한다
관리자 | 02.28 15:41
조회수 245 | 덧글수 0
  대법원.JPG   성명서-대법원판례.hwp
대법원.JPG

1. 최근 언론에는 상속으로 취득한 10,000미만의 농지를 불법 전용해도 처분의 의무가 없다는 내용의 대법원 판례가 보도되었다. 농지에 관한 법 규정의 입법취지가 사회적 합의를 통해 경자유전의 원칙과 자경의무원칙을 기반으로 농지의 효율적 이용과 보전을 달성하는 데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입법 취지를 전혀 고려하지 않은 대법원 판결이 내려진 것이다.

 

2. 상속법에 따라 비농업인도 1이하의 농지를 상속으로 취득할 수 있고, 비농업인 상속(사유재산보호 등 원칙)으로 농지를 취득할 경우, 일정 부분 자경의무가 배제될 수는 있다. 그러나 농지법 상 이러한 사유에도 반드시 임대를 하는 등 농지로서 이용보존해야 하며, 무단 방치하거나 불법 용도변경을 할 경우에는 처분 의무 대상이 된다. 그러나 대법원은 농지법 제10조 제1항에 1이하 상속 농지에 대한 법적 규정이 없으므로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정당한 사유 없이 자기의 농업경영에 이용하지 않더라도 처분의무가 없다는 이유로 원심판결을 파기하고 사건을 다시 심리판단하도록 판결했다.

 

3. 농지법 제1(목적), 3(농지에 관한 이념), 4(국가 및 지자체의 의무), 5(국민의 의무), 101((농업경영에 이용하지 아니하는 농지의 처분)등을 포함해 농지법에 명시된 전반적인 이념과 제도적 규제사항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본다면, 해당 사안은 법적 사각지대에 놓인 부분으로서, 법령의 개정을 통해 제101(농업경영에 이용하지 아니하는 농지의 처분)에 포함되어야 할 규제사항임이 분명하다.

 

4. 특히 농촌 고령화로 인한 농지소유자의 영농 활동 한계와 사망률 증가 추세가 심각한 상황에서 비농업인이 상속농지를 소유하는 비중 또한 급증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해당 판례가 악용되어 무분별한 토지 투기가 성행하고 종국에는 농지로서의 가치를 상실하는 위기 상황에 직면할 우려도 배제할 수 없다. , 경자유전의 원칙과 자경의무원칙을 근간으로 한 농지 이용 및 보전에 대한 법 취지가 훼손되는 결과가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5. 경관 보호와 환경 보전, 국가 식량자급률 제고 등을 포함해 농지가 제공하는 공익적다원적 기능은 열거할 수 없이 많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가 나서서 농지의 보전과 효율적 이용에 대한 국가지자체국민의 의무를 부여하고 공공재로서 농지문제를 다루고 있는 것이다. 이와 같은 기조 속에서 금번의 대법원의 판례는 범농업계가 염원을 담아 추진 중인 농지보전 등을 포함한 농업농촌의 공익적다원적 기능 반영 헌법개정 운동과도 정면으로 배치되는 결과라 당혹감을 감추지 않을 수 없다.

 

6. 이에 14만 한농연은 헌법에 명시된 경자유전의 원칙과 농지 보전 및 효율적 이용을 위한 농지법의 입법 취지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 대법원의 금번 판례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며, 지금이라도 정부와 국회는 1이하의 상속 농지를 포함해 법적 사각지대에 있는 사안에 대해 법적 구속력을 강화하기 위한 농지법 개정안을 마련시행 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특히 우리가 요구하는 법안 개정은 농지법이 시행된 이래 지속적인 농지 규제완화 현상이 심각한 작금의 비정상적 현실을 타파하고, 헌법 정신에 부합하는 강력한 농지 규제책을 마련하라는 농업인의 공통 요구안인 만큼 정부 차원의 조속한 법 개정을 기대하는 바 이다.

 

 

 

 

 

2019228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20.148..***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바른미래당 주요 농정 현안 논의 간담회".. 파일 관리자 19.03.11 112
공지 [주요이슈] 국회는 쌀 목표가격을 조속히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3.07 185
공지 [주요이슈] 상속농지 처분의무 관련 대법원 판례에 대한 한농연의 입.. 파일 관리자 19.02.28 245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18·19대 임원 이·취임식 성료 파일 관리자 19.02.25 298
공지 [주요이슈] 출하자 권익은 안중에도 없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의 행.. 파일 관리자 19.02.18 322
공지 [주요이슈] 「농가부채특별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조속히 통과 시켜.. 파일 관리자 19.02.13 399
공지 [주요이슈] 국회 및 농업계와 소통이 가능한 인사가 농림축산식품부.. 파일 관리자 19.02.11 397
공지 [주요이슈]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공명선거 촉구 및 한농연 공통.. 파일 관리자 19.02.01 700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제18․19대 임원 이․취임식.. 파일 관리자 19.01.18 802
공지 [주요이슈]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본 2019년 농정 변화에 대.. 파일 관리자 19.01.11 464
2072 [주요이슈] 농민이 대접받는 나라로···국민과 함께 한농연이 앞장.. 파일 관리자 17.12.15 1,949
2071 [주요이슈] 농업용필름에 대한 폐기물부담금, 합리적 제도 개선 촉구.. 파일 관리자 17.12.13 1,606
2070 [주요이슈] 농어업 분야 3대 핵심 법안 처리에 야당은 적극 협조해야.. 파일 관리자 17.12.06 2,200
2069 [주요이슈] 2017 대안농정 대토론회 – [食·農·村의 통합과 .. 파일 관리자 17.12.05 2,082
2068 [주요이슈] “정부·재계 농어촌상생기금 조성 약속은 사기” 파일 관리자 17.12.05 1,739
2067 [주요이슈] 법학자들도 ‘헌법에 농업 다원적 가치 담자’ 공감 파일 관리자 17.12.04 1,449
2066 [주요이슈] “한·미FTA 폐기해도 한국경제 피해 없다” 파일 관리자 17.12.04 1,746
2065 [주요이슈] “농업·농촌 위한 의정활동 지속하길” 한농연 우수 국.. 파일 관리자 17.12.04 1,722
2064 [주요이슈] 농축수산물의 특수성을 고려한 청탁금지법 개선책 마련이.. 파일 관리자 17.11.30 1,427
2063 [주요이슈] (2차보도자료) 2017년도 한농연 우수 국감의원 시상식 개.. 파일 관리자 17.11.29 1,734
2062 [주요이슈]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창립 30주년 기념식 및 후원의.. 파일 관리자 17.11.23 1,824
2061 [보도자료] 2017년도 한농연 우수 국감의원 시상식 개최 파일 관리자 17.11.17 2,269
2060 [보도자료] 2017년도 한농연 우수 국감의원 선정․발표 파일 관리자 17.11.15 2,011
2057 [주요이슈] 제26회 전국 으뜸 농산물 한마당 성료!! 파일 관리자 17.11.14 2,087
2056 [주요이슈] 통상 당국의 요식적 한미 FTA 개정 관련 공청회를 강력 .. 파일 관리자 17.11.10 1,924
2055 [주요이슈] 한-미 FTA 개정협상 규탄 긴급기자회견 성료 파일 관리자 17.11.08 1,962
2054 [주요이슈] 한-미 FTA 개정협상 관련 긴급 전문가 간담회 개최 파일 관리자 17.11.06 1,849
2053 [주요이슈] 한-미 FTA 개정협상에 따른 간담회 및 기자회견 개최 알.. 파일 관리자 17.11.01 2,265
2052 [주요이슈] 전라북도연합회 기자회견문) 개방일변도 사대주의 매농정.. 파일 관리자 17.10.12 1,979
2051 [주요이슈] 제26회 전국으뜸농산물한마당 행사대행 기획사 선정 공고.. 파일 관리자 17.10.11 3,177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