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이슈 한농연 주요이슈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11. 22 총궐기, 350만 농민이 떨쳐 일어났다!
한농연 | 11.21 09:35
조회수 5,464 | 덧글수 0
  116738811460061122194256%5B1%5D.jpg
116738811460061122194256%5B1%5D.jpg

한-미 FTA 농수축산 비상대책위원회(농대위)는, 11월 22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한-미 FTA 저지!! 100만 항쟁 선포 농축수산 비상대책위원회 기자회견”을 개최하였다. 또한 전국 9개 시, 도청에서 농민 20만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한-미 FTA 저지 국민 총궐기대회가 진행되고 있다.

농대위와 350만 농민들은, 노무현 대통령과 통상관료들의 막무가내 밀어붙이기식 한-미 FTA 추진으로 국론이 분열되고, 국민들은 쇠고기 광우병 공포에 불안에 떨고 있기에 한-미 FTA 즉각 중단을 촉구하였다.

또한 만약 정부가 국민들의 의사를 무시한다면 11월 29일, 12월 6일 연쇄적인 대규모 시위는 물론 강력한 투쟁으로 망국적인 한-미 FTA를 기필코 저지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9개 도에 참석한 농축수산인들은 한-미 FTA 저지 범국민운동본부와 함께 행자부의 한-미 FTA 반대 단체에 대한 지원 금지 지침 반대와 한-미 FTA 체결 반대의 입장을 각 시도청이 명확히 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였다.

 

(한-미 FTA 저지!! 100만 총궐기 선포!! 농축수산 비상대책위원회 기자회견문)

전 국민의 뜻이다. 망국적인 한-미 FTA 협상을 즉각 중단하라!!


오늘 400만 농수축산인들은 비상한 각오로 이 자리에 섰다.

지금 이 순간 저 멀리 제주에서부터 영남, 호남, 충청, 경기, 강원까지 전국 방방골골에서 농업파탄협상, 농민말살협상, 경제예속협상인 한-미 FTA 협상을 기필코 저지하겠다는 굳센 의지로 도청으로 도청으로 집결하고 있다. 한-미 FTA 농축수산 비상대책위원회 자체 집계한 결과 오늘 전국 9개 도에서 한-미 FTA 저지 투쟁에 동참하는 농축수산인들이 20여만명에 달한다.

이는 우리 농업의 비참한 현실과 한-미 FTA 저지에 대한 농민들의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다.

온 국민이 알듯이 1994년 UR협상 이후 한칠레 FTA, 쌀협상 등으로 한국농업은 이미 파탄일로를 겪고 있다. 10년간 농민수는 절반 가까이 감소하고 농가부채는 4배로 증가하여 더 이상 농사를 짓고 농촌에 살고자 하는 사람들이 없다.

설상가상으로 세계 최강의 농업강국 미국과의 FTA는 한국농업의 사형집행이나 다름없다. 한-미 FTA 체결시 농업총생산액이 8조 8천억원이나 감소한다는 미무역위원회의 분석과 품목은 물론 각종 국내보호제도의 폐지 등 미국의 예외없는 개방압력은 한국농업의 사형선고를 내리는 근거로 충분하다.

더욱이 노무현 정부가 한-미 FTA 체결을 위해 국민들에게 미국의 미친소까지 먹이려하고 있으니 분통이 터질 노릇이다.

사람이 감염되면 치사율이 100%에 이르는 광우병은 이미 전 세계적으로 21세기의 대재앙으로 불리며 인류 공동의 대응을 촉구하고 있다. 이런 마당에 노무현 정부가 광우병 쇠고기로 의심되는 미국 쇠고기를 어떠한 안전장치 없이 수입하여 전 국민들을 죽음의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 광우병 쇠고기 수입문제는 이미 농축산인들만의 문제가 아니라, 국민의 70%가 반대할 정도로 국가적 사안으로 대두되었다.

세상에 어떤 정부가 국민의 생명을 담보로 협상하며, 도대체 어떤 권한으로 국민의 70%가 반대하는 미국산 광우병 쇠고기 수입문제를 노무현 대통령이 독단적으로 추진한단 말인가?

한-미 FTA 농축수산 비상대책위원회는 한-미 FTA가 체결되면 한국농업과 400만 농축수산인들이 더 이상 회생불능의 나락으로 떨어질 것임을 경고해왔다. 또한 한-미 FTA는 국가 전체적으로 보더라도 경제적 이익은 불확실하고 손해만 확실한 협상으로 한국경제의 도약대가 아니라 적자위기를 겪고 있는 미국과의 동반자살 행위일 뿐임을 누누이 강조해 왔다.

노무현 대통령과 사대매국 통상관료들이 목을 메고 추진중인 한-미 FTA로 인해 지금 우리사회는 국론은 분열되고, 국민들은 불안에 떨고 있으며, 반대 움직임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지금껏 차가운 아스팔트 위에서 외롭게 싸워 온 우리 농민들뿐만 아니라 노동자, 학생, 교수, 연예인, 전직 관료들, 심지어 현직 정치인들까지 반대에 나서는 등 다수의 국민들도 반대하고 있는 실정이다.

국익은 한-미 FTA를 저지하는데 있고, 시대는 한-미 FTA 저지를 위해 국민들이 총봉기 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에 400만 농축수산인들은 민족농업을 지키고 국익을 수호하라는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오늘 전국 각지에서 한-미 FTA 저지를 위해 일떠섰다.

민심(民心)은 천심(天心)이라 했다. 노무현 정부는 민심이 무엇인지를 똑똑히 알고 지금이라도 당장 한-미 FTA 협상 중단을 선언하라!!

만약 노무현 정부가 끝내 민심을 외면하면, 400만 농축수산인들은 전 국민들과 함께 더욱 굳건히 연대하여 11월 29일과 12월 6일 등 지속적이고 연쇄적인 대규모 시위와 함께 강력한 투쟁으로 기필코 한-미 FTA를 저지할 것임을 엄중 경고한다.

400만 농축수산인들이여!!

정세는 우리에게 유리하게 조성되고 있으며, 시대는 우리 농축수산인들의 강력한 단결투쟁을 요구하고 있다. 400만 농축수산인들은 오늘 투쟁을 시작으로 총단결 총봉기로 한-미 FTA를 막아내어 민족농업을 수호하고 민족자존을 지키는 역사적 소명을 위해 총진군하자!!

 

2006년 11월 22일

한-미 FTA 농축수산 비상대책위원회

IP : 211.176.94.***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성명서] 정부는 마늘 수급안정을 위한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라! 파일 관리자 19.07.08 113
공지 [성명서] 국내 채소 산업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근본적 수급조절 .. 파일 관리자 19.07.04 106
공지 [성명서] 편향된 보도와 사라진 논리, 한국경제는 각성하라 파일 관리자 19.06.21 169
공지 [성명서] 물관리기본법 시행에 따른 한농연의 입장 파일 관리자 19.06.21 153
공지 [성명서] 농림분야 현실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2020년 예산 편성,.. 파일 관리자 19.06.20 190
공지 [성명서] 농업 분야 각종 법안 처리 뒷전, 국회 농업 홀대 언제까.. 파일 관리자 19.06.20 171
공지 [보도자료] 250만 농업인의 건강권⋅재산권 보호를 위한 미세먼.. 파일 관리자 19.06.14 220
공지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정부 정책을 정면으로 거스르는 개설자는.. 파일 관리자 19.06.07 338
공지 [보도자료] 故 박홍수 농림부 前 장관 11주기 추모식 개최 파일 관리자 19.06.03 447
공지 [보도자료] 농업분야 미세먼지 관련 법안 입법을 위한 농업인 서명운.. 파일 관리자 19.05.29 376
공지 [주요이슈] 故 박홍수 장관 11주기 추모식 파일 관리자 19.05.23 842
공지 [주요이슈] '문재인 정부 출범 2년 농정공약 이행촉구 기자회견' 성.. 파일 관리자 19.05.13 448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인도적 차원의 대북 식량 지원을 조속히 전개하라.. 파일 관리자 19.05.08 421
공지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536
공지 [성명서] 국회는 4월 임시국회 내 반드시 쌀 목표가격을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4.25 572
공지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공정경쟁거래 질서를 유린하는 어떤 행위도.. 파일 관리자 19.04.18 565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이상기후에 대응한 농작물재해보험 체계를 구축하.. 파일 관리자 19.04.18 499
공지 [성명서] 강원도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 대책을 현.. 파일 관리자 19.04.16 518
공지 [성명서] 출하자는 안중에도 없는 농안법 개정(안), 한농연은 강력.. 파일 관리자 19.04.09 597
공지 [성명서] 비농업인의 농지 소유를 강력히 제한하라! 파일 관리자 19.04.04 713
공지 [성명서] 네덜란드⋅덴마크산 쇠고기 수입에 대한 한농연 입.. 파일 관리자 19.04.01 662
공지 [성명서] 「비료 공정규격설정 및 지정」일부개정(안)의 졸속 처리.. 파일 관리자 19.03.20 1,009
공지 [성명서] 「농업⋅농촌 미세먼지 대응 특별팀」운영⋅구.. 파일 관리자 19.03.20 1,037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시군회장단 교육 성료 파일 관리자 19.03.20 1,003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바른미래당 주요 농정 현안 논의 간담회".. 파일 관리자 19.03.11 960
공지 [성명서] 국회는 쌀 목표가격을 조속히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3.07 976
공지 [성명서] 상속농지 처분의무 관련 대법원 판례에 대한 한농연의 입.. 파일 관리자 19.02.28 1,083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18·19대 임원 이·취임식 성료 파일 관리자 19.02.25 1,136
공지 [성명서] 출하자 권익은 안중에도 없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의 행.. 파일 관리자 19.02.18 1,020
공지 [성명서] 「농가부채특별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조속히 통과 시켜.. 파일 관리자 19.02.13 1,018
공지 [성명서] 국회 및 농업계와 소통이 가능한 인사가 농림축산식품부.. 파일 관리자 19.02.11 1,009
공지 [주요이슈]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공명선거 촉구 및 한농연 공통.. 파일 관리자 19.02.01 1,253
공지 [주요이슈]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본 2019년 농정 변화에 대.. 파일 관리자 19.01.11 1,105
552 한농연, 농림부에게 기반시설부담금 환급 및 소급조치 강.. 파일 한농연 06.12.01 5,371
551 음식점 쌀 원산지표시제 국회 본회의 통과 파일 한농연 06.11.30 5,441
550 한-미 FTA 저지, 농협개혁 촉구 농수축산인 결의대회 파일 정책조정실 06.11.29 5,641
549 정대근 회장 퇴진, 농협개혁 촉구 농성 돌입 파일 한농연 06.11.27 5,724
548 졸속적인 한-EU FTA 추진 반대 파일 한농연 06.11.24 5,165
547 11. 22 총궐기, 350만 농민이 떨쳐 일어났다! 파일 한농연 06.11.21 5,464
546 농민연합/농단협, 대형마트 쌀 저가 판매 규탄 기자회견 파일 한농연 06.11.07 6,004
545 정대근 회장 사퇴, 농협개혁 촉구 기자회견 및 농성 진행.. 파일 한농연 06.10.31 5,615
544 한-미 FTA 4차 협상 저지 한농연 원정투쟁단 파견 파일 한농연 06.10.19 5,525
543 한농연, 국회농해수위국정감사 모니터단 발족-현장 농민.. 파일 한농연 06.10.13 5,752
542 한농연 임원단, 열린우리당 강봉균 정책위의장과 간담회 파일 한농연 06.10.02 5,756
541 농민단체장,aT와의 간담회 입찰자격 강화 등 촉구 파일 한농연 06.09.27 5,636
540 '왜 통상절차법인가?' 한미FTA 긴급 토론회" 파일 한농연 06.09.20 5,586
539 이경해열사 정신계승, 경운기전국투어 2000km를 달려 9월.. 파일 한농연 06.09.13 5,923
538 미국원정투쟁 넷째날 상황 파일 한농연 06.09.09 5,176
537 시애틀 도심서 반FTA 거리 시위..미국 노동자 적극 호응.. 파일 한농연 06.09.07 5,777
536 미국산 쇠고기 수입저지 기자회견 파일 한농연 06.09.07 4,907
535 이경해열사 정신계승 한미 FTA저지 전국 경운기 투어 경.. 파일 한농연 06.09.07 5,924
534 한미 FTA 저지 미국 원정 투쟁단, 미국 시애틀 입성 !! 파일 한농연 06.09.06 5,837
533 한미 FTA 반대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발족식 파일 한농연 06.09.06 5,581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