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이슈 한농연 주요이슈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한-미 FTA 저지, 농협개혁 촉구 농수축산인 결의대회
정책조정실 | 11.29 14:36
조회수 5,642 | 덧글수 0
  1167388114Resize of P1080007.JPG
1167388114Resize of P1080007.JPG

경찰의 원천봉쇄 방침에도 불구하고 서울역으로 농민대오가 속속 모이는 상황에서, 일부 농민들은 경찰에 무차별 연행이 되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망국적인 졸속 협상인 한-미 FTA를 막아내고 부도덕한 비리 수장인 정대근 농협중앙회장의 퇴진을 통해 근본적인 농협 개혁을 촉구하는 농민대오의 투쟁 의지는 더욱 달아오르고 있다.

다음은 오늘 결의대회를 통해 발표될 예정인 결의문의 전문이다.

한-미 FTA 저지, 농협개혁 촉구를 위한 400만 농축수산인 투쟁 결의문

오늘 우리 농민들은 일치단결된 투쟁을 통해 졸속 밀실 매국협상인 ‘죽음의 굿판’ 한-미 FTA를 반드시 저지하고, 각종 비리 혐의에도 후안무치한 경영 복귀를 시도하는 정대근 농협중앙회장을 반드시 퇴진시켜, 우리 농업 사수를 위한 든든한 방파제로 농협을 개혁하겠다는 뜨거운 충정으로 수많은 어려움을 뚫고 이 곳 서울역 광장에 섰다.

지금 전국 곳곳은 군부독재 시절에도 없었던 대대적 공안탄압이 자행되고 있다.

농민단체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과 170여명이 넘는 농민과 시민단체 관계자들에게 출두요구서 혹은 사전체포 영장이 발부되었다.

심지어 오늘 ‘한미 FTA 저지와 농협개혁 촉구를 위한 농축수산인 결의대회’에 참가하려는 농민회원들을 지역에서부터 원천봉쇄를 하고 있다.

농민단체 시군 간부들에게는 일대일 밀착동행과 주거감시를 하는 한편, 심지어 농민회 회원들의 집앞에까지 경비를 서가며 대회를 방해하고 있다.

국익은 한미 FTA를 거부하는데 있고, 민심은 한미 FTA 반대에 있다.

헌법에 보장한 집회시위의 자유를 무시하고 오늘 대회 자체를 봉쇄하려는 정부의 행태가 바로 불법행위이자,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처사이다.

잡으라는 부동산 투기는 못잡고 힘없는 농민들만 때려잡는 정권, 세우라는 농업회생대책은 세우지 않고 서러운 농민들에게 수갑만 채우는 정권, 민심을 들어라는 국민들의 목소리는 듣지 않고 광우병 쇠고기 수입을 강요하는 미국놈들의 요구만 듣는 정권을 400만 농축수산인들은 더 이상 좌시할 수 없다.

또한 5만 여명의 경찰을 동원해 국민 대다수가 반대하는 한미 FTA 민심을 군홧발로 짓밟는 정부의 행태에는 결코 굴복할 수 없으며, 400만 농축수산인들은 마지막 한 사람이 남을 때까지 국익을 지키고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성스러운 투쟁에 나설 것임을 천명한다.

아울러 비리회장 뇌물회장 정대근 회장과 농협중앙회에 엄중 경고한다.

정대근 회장은 즉각 사퇴하고, 농협 임직원들은 350만 농민들과 함께 힘을 모아 농민조합원이 주인되는 농협개혁을 완수하기 위해 총매진하자.

농민대표자들은 지난 10월 31일 기자회견에서, 11월 22일까지 정대근 회장이 각종 비리 혐의에 대해 책임지고 자진 사퇴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였다. 특히 정 회장의 비리 문제가 더 이상 농협 개혁에 걸림돌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점을 분명히 강조하였다.

하지만, 정대근 회장은 350만 농민들의 목소리를 철저히 외면하였다. 오히려 정 회장을 비호하며 경영 복귀를 획책하는 농협중앙회 임직원들의 후안무치함까지 갈수록 도를 더하고 있다.

더욱이 정치권 일부 인사가 소중한 농민조합원의 자산을 헐값에 팔아넘기고 수뢰를 한 범죄자 정 회장을 옹호하였으며, 법원마저 8월 검찰 구형 이후 3개월 이상 재판 일정을 연기하며 부도덕한 비리 농협 수장의 경영 복귀 시도를 사실상 용인하기까지 하였다.

이처럼 농협 조직의 도덕성 회복과 근본적 개혁 과제마저 철저히 외면하는 정대근 회장과 농협중앙회의 손을 일방적으로 들어주는 부조리와 불의의 현실을, 이제 우리 350만 농민들은 결코 좌시할 수 없다.

이에 우리 농민들은 비리 수장 정대근 회장의 즉각 퇴진을 반드시 관철시키고, 부패와 비리, 부도덕으로 점철된 부끄러운 농협의 역사를 농민의 손으로 바로 잡아 나갈 것임을 엄숙히 선언한다.

400만 농축수산인 형제자매여! 농민조합원이 주인 되는 근본적인 농협 개혁은 반드시 우리의 손으로 쟁취하고, 졸속적이며 망국적인 한-미 FTA를 기어이 400만 농축수산인들의 힘으로 막아내어 풍전등화에 처한 우리 농업 농촌 농민의 운명을 새롭게 개척해 나가자!

2006. 11. 29

한-미 FTA 저지, 농협개혁 촉구를 위한
400만 농축수산인 결의대회 참가자 일동

IP : 211.176.94.***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성명서] 정부는 마늘 수급안정을 위한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라! 파일 관리자 19.07.08 125
공지 [성명서] 국내 채소 산업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근본적 수급조절 .. 파일 관리자 19.07.04 107
공지 [성명서] 편향된 보도와 사라진 논리, 한국경제는 각성하라 파일 관리자 19.06.21 171
공지 [성명서] 물관리기본법 시행에 따른 한농연의 입장 파일 관리자 19.06.21 163
공지 [성명서] 농림분야 현실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2020년 예산 편성,.. 파일 관리자 19.06.20 201
공지 [성명서] 농업 분야 각종 법안 처리 뒷전, 국회 농업 홀대 언제까.. 파일 관리자 19.06.20 173
공지 [보도자료] 250만 농업인의 건강권⋅재산권 보호를 위한 미세먼.. 파일 관리자 19.06.14 232
공지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정부 정책을 정면으로 거스르는 개설자는.. 파일 관리자 19.06.07 338
공지 [보도자료] 故 박홍수 농림부 前 장관 11주기 추모식 개최 파일 관리자 19.06.03 447
공지 [보도자료] 농업분야 미세먼지 관련 법안 입법을 위한 농업인 서명운.. 파일 관리자 19.05.29 376
공지 [주요이슈] 故 박홍수 장관 11주기 추모식 파일 관리자 19.05.23 842
공지 [주요이슈] '문재인 정부 출범 2년 농정공약 이행촉구 기자회견' 성.. 파일 관리자 19.05.13 449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인도적 차원의 대북 식량 지원을 조속히 전개하라.. 파일 관리자 19.05.08 421
공지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536
공지 [성명서] 국회는 4월 임시국회 내 반드시 쌀 목표가격을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4.25 572
공지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공정경쟁거래 질서를 유린하는 어떤 행위도.. 파일 관리자 19.04.18 565
공지 [성명서] 정부는 이상기후에 대응한 농작물재해보험 체계를 구축하.. 파일 관리자 19.04.18 499
공지 [성명서] 강원도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 대책을 현.. 파일 관리자 19.04.16 519
공지 [성명서] 출하자는 안중에도 없는 농안법 개정(안), 한농연은 강력.. 파일 관리자 19.04.09 598
공지 [성명서] 비농업인의 농지 소유를 강력히 제한하라! 파일 관리자 19.04.04 714
공지 [성명서] 네덜란드⋅덴마크산 쇠고기 수입에 대한 한농연 입.. 파일 관리자 19.04.01 663
공지 [성명서] 「비료 공정규격설정 및 지정」일부개정(안)의 졸속 처리.. 파일 관리자 19.03.20 1,009
공지 [성명서] 「농업⋅농촌 미세먼지 대응 특별팀」운영⋅구.. 파일 관리자 19.03.20 1,038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시군회장단 교육 성료 파일 관리자 19.03.20 1,003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바른미래당 주요 농정 현안 논의 간담회".. 파일 관리자 19.03.11 960
공지 [성명서] 국회는 쌀 목표가격을 조속히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3.07 976
공지 [성명서] 상속농지 처분의무 관련 대법원 판례에 대한 한농연의 입.. 파일 관리자 19.02.28 1,083
공지 [주요이슈] 한농연중앙연합회 18·19대 임원 이·취임식 성료 파일 관리자 19.02.25 1,136
공지 [성명서] 출하자 권익은 안중에도 없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의 행.. 파일 관리자 19.02.18 1,020
공지 [성명서] 「농가부채특별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조속히 통과 시켜.. 파일 관리자 19.02.13 1,018
공지 [성명서] 국회 및 농업계와 소통이 가능한 인사가 농림축산식품부.. 파일 관리자 19.02.11 1,009
공지 [주요이슈]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공명선거 촉구 및 한농연 공통.. 파일 관리자 19.02.01 1,253
공지 [주요이슈]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본 2019년 농정 변화에 대.. 파일 관리자 19.01.11 1,105
552 한농연, 농림부에게 기반시설부담금 환급 및 소급조치 강.. 파일 한농연 06.12.01 5,371
551 음식점 쌀 원산지표시제 국회 본회의 통과 파일 한농연 06.11.30 5,441
550 한-미 FTA 저지, 농협개혁 촉구 농수축산인 결의대회 파일 정책조정실 06.11.29 5,642
549 정대근 회장 퇴진, 농협개혁 촉구 농성 돌입 파일 한농연 06.11.27 5,724
548 졸속적인 한-EU FTA 추진 반대 파일 한농연 06.11.24 5,165
547 11. 22 총궐기, 350만 농민이 떨쳐 일어났다! 파일 한농연 06.11.21 5,464
546 농민연합/농단협, 대형마트 쌀 저가 판매 규탄 기자회견 파일 한농연 06.11.07 6,004
545 정대근 회장 사퇴, 농협개혁 촉구 기자회견 및 농성 진행.. 파일 한농연 06.10.31 5,615
544 한-미 FTA 4차 협상 저지 한농연 원정투쟁단 파견 파일 한농연 06.10.19 5,525
543 한농연, 국회농해수위국정감사 모니터단 발족-현장 농민.. 파일 한농연 06.10.13 5,752
542 한농연 임원단, 열린우리당 강봉균 정책위의장과 간담회 파일 한농연 06.10.02 5,757
541 농민단체장,aT와의 간담회 입찰자격 강화 등 촉구 파일 한농연 06.09.27 5,636
540 '왜 통상절차법인가?' 한미FTA 긴급 토론회" 파일 한농연 06.09.20 5,587
539 이경해열사 정신계승, 경운기전국투어 2000km를 달려 9월.. 파일 한농연 06.09.13 5,923
538 미국원정투쟁 넷째날 상황 파일 한농연 06.09.09 5,176
537 시애틀 도심서 반FTA 거리 시위..미국 노동자 적극 호응.. 파일 한농연 06.09.07 5,777
536 미국산 쇠고기 수입저지 기자회견 파일 한농연 06.09.07 4,907
535 이경해열사 정신계승 한미 FTA저지 전국 경운기 투어 경.. 파일 한농연 06.09.07 5,925
534 한미 FTA 저지 미국 원정 투쟁단, 미국 시애틀 입성 !! 파일 한농연 06.09.06 5,838
533 한미 FTA 반대 범국민 서명운동본부 발족식 파일 한농연 06.09.06 5,582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