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한농연 성명서 RSS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선거구 조정, 농어업·농어촌 대표성 약화로 이어져서는 안돼!
여야는 선거구 조정 협상 및 비례대표 의원 배정시 농어업·농어촌의 불이익을 최소화해야
한농연 | 10.31 15:59
조회수 11,206 | 덧글수 0
  성명서-141031.hwp

1. 헌법재판소는 30지역구별 인구편차를 31로 정한 국회의원 지역선거구 구역표는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면서 공직선거법 제252항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또한 지역구 인구 편차는 21을 넘지 않게 변경하는 것이 타당하다. 현행법은 20151231일을 시한으로 입법자가 개정할 때까지만 적용한다고 밝혔다.

 

2. 헌재의 이번 판결로 인해, 수도권 지역구 의석수는 22석이 늘어나는 반면 농어촌 지역인 영남권은 5, 호남권은 4석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 대표성이 절실히 요구되는 농어촌의 의원수는 감소할 것이 자명하다고 우려한 헌법재판관 3인의 반대 소수의견을 보더라도, 이번 판결로 인해 노령화와 인구 감소, 동시다발적 FTA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업·농어촌 분야의 정치력과 대표성은 더욱 취약해질 수밖에 없을 것으로 보인다.

 

3. 농어업·농어촌은 2013년 현재 총 인구 대비 6.3%, 국내 총생산(GDP) 대비 2.3%에 불과하지만(2014년 농림수산식품주요통계, 농림축산식품부), 5천만 국민의 안전하고 풍요로운 식생활을 책임질뿐만 아니라 자연환경 보전과 지역사회·경제의 유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경제성장 과정에서 소외되고 시장 개방의 고통을 강요받아 온 400만 농어업인들의 의사는 도외시한 채, 이번 헌재 판결 이후 여야 정당들이 자신들에게만 유리한 방향으로 선거구를 조정하는 우를 범해서는 절대 안된다는 점을 한농연은 각별히 강조하고자 한다.

 

4. 무엇보다도 농어업·농어촌의 불이익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향으로 선거구 조정 협상에 임할 것을 한농연은 여야 정당들에게 주문한다. 각종 법령 및 정책의 결정은 물론 예산의 편성과 관련하여 농어업·농어촌 분야의 대표성이 훼손·축소되어 400만 농어업인들의 직·간접적인 피해로 연결되는 일이 없게끔, 선거구 조정 협상은 공정성과 투명성을 유지하면서 농어업인의 입장에서 신중하게 이뤄져야 한다.

 

5. 나아가 여야 정당들은 농어업·농어촌 부문 인사들의 비례대표 국회의원의 진출을 획기적으로 확대시켜야 한다. 능력 있는 인재들이 다수 진출하여 소외되고 낙후된 농어업·농어촌의 회생과 발전에 신명을 바쳐 일할 수 있는 기회와 공간을 확대하기 위한 방안을 여야 정당들이 400만 농어업인 앞에 분명히 제시하고 실천해야 함을 한농연은 각별히 촉구한다.

 

20141031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5.143.183..***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보도자료] 2019년도 한농연 국정감사 우수 국회의원 시상식 개최 파일 관리자 19.11.29 17
공지 [성명서] 취약계층 식생활 및 건강 개선을 위한 농식품바우처 사업.. 파일 관리자 19.11.25 156
공지 [성명서] 농업을 희생양으로 한 정부의 외교⋅통상 정책, 이.. 파일 관리자 19.11.08 288
공지 [성명서] 농민 두 번 죽이는 RCEP 협정문 타결, 정부는 각성하라! 파일 관리자 19.11.05 290
공지 [보도자료] 한농연, 2019년 국회 국정감사 요구사항 발표!! 파일 관리자 19.10.02 360
공지 [성명서] 정기간행물 우편요금 감액률 축소 검토 당장 철회하라! 파일 관리자 19.10.01 1,881
공지 [성명서] 농업관련 R&D 정책 내실화 및 투명한 예산집행 요구 파일 관리자 19.09.30 789
공지 [성명서] 정부와 국회는 농어촌상생협력기금 활성화 방안을 강구하.. 파일 관리자 19.09.24 755
공지 [성명서] 어떠한 경우에도 WTO 농업 개도국 지위 포기는 있을 수 .. 파일 관리자 19.09.06 1,552
공지 [보도자료] 故 농민운동가 이경해 열사 16주기 추모식 개최 파일 관리자 19.09.03 453
공지 [성명서] 신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농업의 희망을 요구한다 .. 파일 관리자 19.08.30 916
공지 [성명서] 농협 하나로마트 수입 농산물 판매를 당장 중단하라! 파일 관리자 19.08.30 965
공지 [성명서] 국내 농산물 시장 교란하는 농산물 밀수 근절 대책 마련.. 파일 관리자 19.07.31 972
공지 [성명서] 정부는 마늘 수급안정을 위한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라! 파일 관리자 19.07.08 1,044
공지 [성명서] 국내 채소 산업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근본적 수급조절 .. 파일 관리자 19.07.04 767
공지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1,300
2852 [보도자료] 한농연 회원 출신 농·축협 및 산림조합 조합장 259명 당.. 파일 한농연 15.03.12 8,744
2851 [성명서] ‘농어촌지역 인구수 하한편차’의 예외를 인정하라!! 파일 한농연 15.03.11 10,059
2850 [성명서] 정부는 쌀 6만t 추가격리 약속을 반드시 이행하라. 파일 한농연 15.02.24 9,799
2849 [보도자료] “가락시장 거래제도의 합리적인 방향 모색을 위한 토론.. 파일 한농연 15.02.17 8,669
2848 [성명서] 사감위 전자카드제 도입을 즉시 철회하라!! 파일 한농연 15.02.16 9,962
2846 [보도자료] 한농연 제 16·17대 이·취임식 개최 파일 한농연 15.02.12 8,605
2845 [성명서] 소득중심의 건강보험 부과체계 개선 재추진을 촉구한다!.. 파일 한농연 15.01.30 11,904
2843 [성명서] 지역 면사무소 통합을 강력히 반대한다. 파일 한농연 15.01.29 11,192
2842 [성명서] 가락동 공영도매시장 기능을 훼손시키는 어떠한 행위도 .. 파일 한농연 15.01.14 10,779
2840 [성명서] 쌀 관세율 513%를 반드시 관철시켜야 한다. 파일 한농연 15.01.06 11,458
2839 [보도자료] 제17대 한농연 중앙회장에 김진필 당선인 확정!!! 파일 한농연 14.12.24 9,484
2838 [성명서] 한·베트남FTA협상에서 농업부문을 전혀 고려하지 않는 .. 파일 한농연 14.12.11 12,597
2837 [성명서] ‘양곡관리법 일부 개정안’의 국회통과를 적극 환영한다.. 파일 한농연 14.12.10 11,804
2836 [보도자료]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민을 위한 ‘대형마트 정책토론회.. 파일 한농연 14.12.02 10,228
2835 [보도자료] 한농연 창립 27주년 기념식 및 후원행사 개최 한농연 14.11.25 9,443
2834 [성명서] 시세차익을 노린 농산물 밀수입을 강력히 단속하라!! 파일 한농연 14.11.25 12,456
2833 [성명서] 농식품부 예산을 국가 전체 예산 증가율 이상으로 반드시.. 파일 한농연 14.11.25 12,777
2832 [보도자료] 한농연, 2014년도 국회 국정감사 우수국감의원 선정!! 파일 한농연 14.11.19 9,434
2831 [보도자료] 농업계-경제계 상생협약식 개최 파일 한농연 14.11.19 8,692
2830 [성명서] 농축산물 직거래 확대와 농업인 택배불편 해소를 위한 농.. 파일 한농연 14.11.13 11,392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