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한농연 성명서 RSS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취약계층 식생활 및 건강 개선을 위한 농식품바우처 사업 즉각 도입하라!!
관련 예산 편성을 통해 2020년부터 시범 사업 반드시 시행하길
관리자 | 11.25 10:53
조회수 1,380 | 덧글수 0
  성명서-191125농식품바우처사업도입촉구(최종).hwp   사진.jpg
사진.jpg



1. 취약계층에 국산 농식품을 제공하는 농식품바우처 사업이 예산 확보에 난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그동안 한농연은 급변하는 농업·환경 여건 속에서 우리 농업의 지속성 담보를 위한 주요 과제로 국산 농산물에 대한 공적수요 확대를 지속해서 주장해 왔다이 때문에 당장 내년부터 시범사업 시행을 희망해 왔으나 예산 편성을 장담할 수 없어 실망을 금하지 않을 수 없다.


2. 현재 식습관 서구화와 수입 농산물 증가 등으로 인해 국산 농산물 소비가 지속해서 감소하고 있다. ‘2019 농업전망에 따르면전체 과채류 생산 면적의 94%를 차지하는 7대 과채류(딸기수박토마토풋고추오이호박참외)의 1인당 연간 소비량이 2005년 56.5kg에서 2018년 38.9kg으로 약 31% 감소하였다이러한 문제는 비단 과채류뿐만 아니라 작목을 가리지 않고 나타나고 있다여기에 시장개방으로 인한 농산물 수입이 점차 늘어나고 있는 것을 고려하면 실제 국산 농산물 소비는 더 줄었을 것으로 예상 된다이 때문에 우리 농업이 자생력을 가지려면 신규 판로 확보가 가장 중요한 과제라 할 수 있다이런 상황에서 농식품바우처 사업을 도입할 경우 안정적인 수요처 확보로 농산물 가격 안정 및 수급조절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3. 또한취약계층의 식품비 지출과 주요 영양소 섭취가 매우 낮게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본 사업을 도입할 경우 식생활 및 건강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통계청 가계동향조사를 살펴보면 중위소득 30% 미만 가구의 1인당 가정 내 식품비 지출액은 전체 평균의 84.2%에 불과하다특히 육류(73.5%), 우유 및 계란류과일류는 70%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이를 반영하듯 국민건강영양조사 원자료 분석 결과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의 주요 영양소 섭취량은 권장량 대비 칼슘 56%, 비타민A 87%, 리보플라빈 79%, 비타민C 74%밖에 되지 않는다따라서 균형 잡힌 영양소 섭취를 위한 안전한 먹거리 지원이 반드시 필요한 시점이다.


4. 이와 관련해 일부에서는 기존 사업과의 중복을 우려하나 농식품바우처 사업은 중위소득 50% 이하 저소득층 중 식품비 수급자를 제외하고 설계하여 이를 불식시켰다특히 이전의 사업이 단순히 식료품 지원에 초점을 맞췄다면취약계층의 식생활 수준 향상 및 식품 안전성 확보를 위해 국산 농식품으로 구입 품목을 한정한 것이 가장 큰 차이라 할 수 있다그 결과 `18년 11월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심의위원회에서 기존 복지 사업과의 중복성 및 타당성 여부 심의 검증을 완하였다아울러 과일간식우유급식과 같은 각종 농식품 현물 지원 제도와 그 성격  대상이 엄연히 다른 신규 사업임이 분명하다이에 한농연 14만 회원을 비롯한 250 농업인은 관련 예산 편성을 통해 2020부터 시범 사업을 반드시 시행할 것을 강력히 주장하는 바이다만약 이러한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을 시 내년에 있을 제21대 총선에서 여야를 막론하고 그 책임을 반드시 따져 물을 것임을 분명히 경고한다.


2019년 11월 25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20.148..***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성명서] 농협중앙회장 선거, 올바른 선거 문화 조성 및 농협 혁신.. 파일 관리자 20.01.14 317
2967 [성명서] 국내 채소 산업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근본적 수급조절 .. 파일 관리자 19.07.04 1,183
2966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정부 정책을 정면으로 거스르는 개설자는.. 파일 관리자 19.06.13 1,121
2965 [성명] 농어가목돈마련저축장려기금 폐지 검토를 당장 철회하라.. 파일 관리자 19.05.31 1,351
2964 [보도자료] 농업분야 미세먼지 관련 법안 입법을 위한 농업인 서명운.. 파일 관리자 19.05.30 549
2963 [성명서] 정부는 인도적 차원의 대북 식량 지원을 조속히 전개하라.. 파일 관리자 19.05.08 1,524
2962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1,619
2961 [성명서] 국회는 4월 임시국회 내 반드시 쌀 목표가격을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4.25 1,287
2959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공정경쟁거래 질서를 유린하는 어떤 행위도.. 파일 관리자 19.04.18 1,193
2958 [성명서] 정부는 이상기후에 대응한 농작물재해보험 체계를 구축하.. 파일 관리자 19.04.18 1,039
2957 [성명서] 출하자는 안중에도 없는 농안법 개정(안), 한농연은 강력.. 파일 관리자 19.04.16 879
2956 [성명서] 강원도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 대책을 현.. 파일 관리자 19.04.16 966
2955 [성명서] 비농업인의 농지 소유를 강력히 제한하라! 파일 관리자 19.04.04 1,122
2954 [보도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해체! 농민중심 식품안전체계 구축.. 파일 관리자 18.01.18 3,508
2953 [성명서] 농어업 분야 3대 핵심 법안 처리에 야당은 적극 협조해야.. 파일 관리자 17.12.06 6,944
2952 [보도자료] 한농연 창립 30주년 기념식 및 후원의 날 파일 관리자 17.12.05 3,931
2951 [성명서] 농축수산물의 특수성을 고려한 청탁금지법 개선책 마련이.. 파일 관리자 17.11.30 6,506
2950 [보도자료] 2017년도 한농연 우수 국감의원 선정․발표 파일 관리자 17.11.14 3,840
2949 [보도자료 ] 한-미 FTA 개정협상 규탄 긴급기자회견 개최 파일 관리자 17.11.01 3,844
2948 [보도자료] 농민운동가 이경해열사 14주기 추모식 개최 알림 파일 관리자 17.09.06 5,107
2946 [성명서] 문재인 대통령은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임명을 즉각 철.. 파일 한농연 17.07.31 9,578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