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한농연 성명서 RSS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농식품부 `20년 예산 및 기금 규모에 대한 한농연 입장!!
공익형직불제 및 농식품바우 사업을 포함한 전체 농업예산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길
관리자 | 12.12 16:38
조회수 1,654 | 덧글수 0
  농식품부.jpg   성명서-191212농식품부예산.hwp
농식품부.jpg

 

1. 농림축산식품부 `20년 예산 및 기금 규모가 당초 정부안(152,990억원) 보다 4,753억원 증가한 157,743억원으로 확정됐다. 국회 심의단계에서 추가 반영이 필요한 예산을 대폭 확보하고, 연례적 집행 부진사업 등은 일부 감액해 예산 배분의 효율성을 높인 점은 칭찬할 만하다. 그러나 국가 전체 예산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3%대에 그쳐 아쉬움이 따른다.

 

2. 특히 올해는 대한민국 농업의 미래를 좌우할 수 있는 WTO 농업 개도국 지위를 직접 포기하는 초유의 상황이 발생하였다. 지금 당장 피해가 발생하는 것은 아니라고 하나 향후 협상 타결 시 그 어느 때보다 농업 분야에 미치는 영향이 클 것으로 우려된다. 이 때문에 급변하는 농업 환경여건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대대적인 관심과 투자가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 이러한 이유로 한농연은 국가 전체 예산 대비 농식품부 예산 및 기금 비중을 최소 4% 이상 확대해 줄 것을 지속해서 주장해 왔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3. 이처럼 정부와 국회의 철저한 농업 홀대 속에서 무엇보다 가장 아쉬운 점은 공익형직불제 예산 규모라 할 수 있을 것이다. 한농연은 직불제도 개편의 취지에는 일부 공감하나,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려면 관련 예산을 최소 3조원 이상 확보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여왔다. 현행 직불제도에 대한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상황에서 농업인 스스로가 농정개혁에 대한 열망을 직접 실현하기 위해 일부 희생을 감수하고 제도 개편을 추진하였으나 최종 예산이 24천억원에 그치고 말았다. 여기에 국산 농산물 수요 확대와 취약계층의 식생활 수준 향상 및 식품 안전성 확보를 위해 한농연이 지속해서 도입을 주장한 농식품바우처 시범 사업 예산도 당초 정부안 60억원에서 35억원으로 대폭 삭감돼 실망을 금하지 않을 수 없다.

 

 4. 직불제도 개편 및 국산 농산물 공적수요 확대를 위한 기틀을 마련한 것마저 폄하하고 싶진 않다. 그러나 예산이 제대로 수반되지 않음에 따라 농촌 현장에서는 허울뿐인 농정개혁이라 날 선 비판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에 제도의 실효성을 높임으로써 문재인 정부가 추구하는 사람 중심의 농정개혁을 확실히 구현하려면 공익형직불제 및 농식품바우처 사업 예산을 포함한 전체 농업예산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야 함을 반드시 명심하기 바란다.

 

 

20191212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20.148..***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71 [성명서] 국내 농산물 시장 교란하는 농산물 밀수 근절 대책 마련.. 파일 관리자 19.07.31 1,465
2970 [성명서] 정부는 농업 부문 개도국 지위 유지에 만전을 다하라! 파일 관리자 19.07.30 1,385
2969 [성명서] 정부는 과수 화상병 확산 방지 및 해결책 마련에 총력을.. 파일 관리자 19.07.19 1,285
2968 [성명서] 정부는 마늘 수급안정을 위한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라! 파일 관리자 19.07.08 1,566
2967 [성명서] 국내 채소 산업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근본적 수급조절 .. 파일 관리자 19.07.04 1,269
2966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정부 정책을 정면으로 거스르는 개설자는.. 파일 관리자 19.06.13 1,172
2965 [성명] 농어가목돈마련저축장려기금 폐지 검토를 당장 철회하라.. 파일 관리자 19.05.31 1,404
2964 [보도자료] 농업분야 미세먼지 관련 법안 입법을 위한 농업인 서명운.. 파일 관리자 19.05.30 565
2963 [성명서] 정부는 인도적 차원의 대북 식량 지원을 조속히 전개하라.. 파일 관리자 19.05.08 1,553
2962 [성명서]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 농민의 목소리를 외면한 농특.. 파일 관리자 19.04.29 1,685
2961 [성명서] 국회는 4월 임시국회 내 반드시 쌀 목표가격을 결정하라.. 파일 관리자 19.04.25 1,331
2959 [성명서] 공영도매시장 공정경쟁거래 질서를 유린하는 어떤 행위도.. 파일 관리자 19.04.18 1,252
2958 [성명서] 정부는 이상기후에 대응한 농작물재해보험 체계를 구축하.. 파일 관리자 19.04.18 1,056
2957 [성명서] 출하자는 안중에도 없는 농안법 개정(안), 한농연은 강력.. 파일 관리자 19.04.16 905
2956 [성명서] 강원도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 대책을 현.. 파일 관리자 19.04.16 983
2955 [성명서] 비농업인의 농지 소유를 강력히 제한하라! 파일 관리자 19.04.04 1,158
2954 [보도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해체! 농민중심 식품안전체계 구축.. 파일 관리자 18.01.18 3,528
2953 [성명서] 농어업 분야 3대 핵심 법안 처리에 야당은 적극 협조해야.. 파일 관리자 17.12.06 6,956
2952 [보도자료] 한농연 창립 30주년 기념식 및 후원의 날 파일 관리자 17.12.05 3,965
2951 [성명서] 농축수산물의 특수성을 고려한 청탁금지법 개선책 마련이.. 파일 관리자 17.11.30 6,529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