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한농연 성명서 RSS

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
대통령 직속 ‘농식품·농어촌대책위원회’ 설립·운영 공약을 이행하라
‘농식품·농어촌대책위원회’ 설립과 ‘농림축산식품부’로의 개편을 위하여, 인수위 및 여야 정치권은 적극적으로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
한농연 | 01.21 18:09
조회수 14,368 | 덧글수 0
  성명서-20130121.hwp

1.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21일 박근혜 정부의 청와대 조직개편안을 발표하였다. 개편안에 의하면, 청와대 비서실을 29수석 체제로 전환함과 아울러, 기존의 대통령 소속 위원회는 폐지를 원칙으로 하되 국민대통합위원회와 청년위원회를 신설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2. 농정 부처의 농림축산부로의 축소·개편 방침과 함께 새누리당 대선 농정공약의 핵심이었던 대통령 직속 농식품·농어촌특별위원회설치 공약마저 무산됨에 따라, 12만 한농연 회원과 400만 농수축산인은 직접 농업을 챙기겠다던 박근혜 당선인의 농업관과 농정공약에 근본적인 회의와 의구심을 제기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3. 오랜 세월 농업통상 및 농업정책을 둘러싼 극한 대립과 갈등으로 인해 우리 사회는 막대한 사회적 비용을 치를 수밖에 없었으며, 농업인과 정부, 정치권 사이의 농정 불신은 더욱 깊어지고 있다. 그리하여 이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민관 협력 농정체제로의 수립이 절실하며, 대통령 직속 농식품·농어촌특별위원회의 설치·운영을 통한 협치(거버넌스) 체제로의 이행은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과제로 제기되고 있는 것이다.

 

4. 그러나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의 이번 청와대 조직 개편 계획은, 이러한 시대정신을 반영하지 못한 졸속적이며 행정편의주의적인 발상이 아닐 수 없으며, 농어업·농어촌의 근본적 회생을 통한 국민통합시대를 갈망하는 400만 농수축산인의 염원과 정면으로 배치되는 처사가 아닐 수 없음을 한농연은 엄중히 지적한다.

 

5. 한농연 및 농업계 대표들이 지난 17일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이현재 경제2분과 간사와의 간담회에서 주문한 바와 같이, 대통령 직속 농식품·농어촌특별위원회설치 공약을 즉각 복원·시행할 것과 농림축산식품부로 조직 명칭을 개정하고 식품산업 진흥·육성 업무를 기존처럼 농정 부처가 담당할 수 있도록 개선하는 데 적극 노력해 줄 것을 촉구한다. 아울러 여야 정치권 또한, 박근혜 당선인의 농정 공약이 제대로 이행될 수 있도록 감시와 견제, 비판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줄 것을 촉구한다.

 

2013121

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IP : 125.143.183..***

목록

덧글(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67 [보도자료] 정부의 FTA 실질 대책 마련 촉구를 위한 긴급기자회견 개.. 파일 한국농축산.. 15.06.05 5,318
2866 [성명서] 허울뿐인 정부의 FTA 농업 대책, 실망과 분노를 금할 수.. 파일 한농연 15.06.05 6,288
2865 [보도자료] 故 박홍수 장관 7주기 추모식 개최 파일 한농연 15.06.03 6,130
2864 [성명서] 절차무시 ‘서울시 농수산물도매시장 조례 전부개정안’.. 파일 한농연 15.06.03 6,309
2863 [성명서] 한중FTA 정식서명과 국회비준안 제출에 관한 한농연의 입.. 파일 한농연 15.06.02 6,180
2862 [성명서] 시장도매인 제도 도입 위한 꼼수식 조례 개정, 원천무효.. 파일 한농연 15.04.29 7,851
2861 [성명서] ‘쌀 수급 안정 대책 당정협의’ 결과를 적극 환영한다. 파일 한농연 15.04.24 7,899
2860 [성명서] 사회적경제기본법 4월 임시국회 회기 내 처리를 반대한다.. 파일 한농연 15.04.21 8,430
2859 [성명서] 정부는 14년산 쌀 6만톤 추가격리에 즉각 나서라! 파일 한농연 15.04.14 8,761
2858 [성명서] 정부는 400만 농어업인의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라.. 파일 한농연 15.04.10 8,616
2857 [성명서] 농민 ‘고혈’ 짜내 배불리는 지역농협 규탄!! 농약 계통.. 파일 제주도연합.. 15.04.08 8,911
2855 [성명서] 겸역당국은 ‘물백신’ 논란에 대한 책임을 회피하지 말.. 파일 한농연 15.03.27 9,690
2854 [성명서] 대책 없는 한⋅뉴질랜드 FTA 정식 서명에 우려를 표.. 파일 한농연 15.03.25 9,495
2853 [성명서] 수입쌀 부정유통 근절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 파일 한농연 15.03.16 9,492
2852 [보도자료] 한농연 회원 출신 농·축협 및 산림조합 조합장 259명 당.. 파일 한농연 15.03.12 8,641
2851 [성명서] ‘농어촌지역 인구수 하한편차’의 예외를 인정하라!! 파일 한농연 15.03.11 9,956
2850 [성명서] 정부는 쌀 6만t 추가격리 약속을 반드시 이행하라. 파일 한농연 15.02.24 9,698
2849 [보도자료] “가락시장 거래제도의 합리적인 방향 모색을 위한 토론.. 파일 한농연 15.02.17 8,557
2848 [성명서] 사감위 전자카드제 도입을 즉시 철회하라!! 파일 한농연 15.02.16 9,767
2846 [보도자료] 한농연 제 16·17대 이·취임식 개최 파일 한농연 15.02.12 8,481
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
게시물 검색
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